주민행동요령

24시간 공백없는 재난관리 재난안전대책본부가 함께합니다.

출혈이 심하면 즉시 상처부위를 지혈하고 출혈부위를 심장 높이보다 높게 해야 합니다. 상처가 크거나 출혈이 심한 경우에는 병원에서 수술을 받게 될 수도 있기 때문에 부상자에게 물을 주어서는 안됩니다.

상황파악 및 구급대원 현장 도착 전 응급처치

  • ⓐ 출혈이 심한가? → 출혈부위를 계속해서 손으로 압박한다.
  • ⓑ 쇼크증상을 보이는가? → 다리와 발을 지면에서 15~30cm 높게 위치시킨다.(호흡이 나빠지면 일으켜 세운다.)
  • ⓒ 신체의 일부분이 절단되었는가? → 절단 부위를 찾는다.
  • ⓓ 속이 미식거리거나, 구토를 하는가? → 옆으로 눕힌다.
  • ⓔ 신체에 이물질이 박혀 있는가? → 제거하지 않는다.

외부출혈

지혈하는 방법
  • 상처를 직접 누르는 방법(직접압박법)
    압박붕대나 손으로 출혈부위를 직접 압박하는 방법입니다.
  • 핏줄 누르기(동맥점 압박)

    직접압박으로도 지혈되지 않을 때는 출혈 부위에서 몸통 방향으로 가까이 위치한 동맥부위를 압박합니다. 즉, 팔에서 피가 나면 윗팔동맥(상완동맥)을 눌러 피를 멈추게 할 수 있고 다리에서 나는 피는 사타구니 동맥을 눌러 멈추게 할 수 있습니다.
  • 지혈대 이용하기
    여러 가지 방법을 사용해도 효과가 없는 경우, 심하게 나는 피를 멈추게 하기 위해 지혈대를 사용할 수 있으나, 심각한 합병증을 초래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하며, 지혈대는 생명을 건지기 위한 방법으로 마지막에 사용되는 최후의 방법입니다.
    ※ 생명과 직결되지 않는 한 지혈대를 사용하지 않는다.
    지혈대를 꼭 사용해야 할 경우 폭이 넓고 평평한 것을 사용합니다. 밧줄이나 철사와 같이 폭이 좁은 것은 절대 사용하지 말아야 합니다. 일단 사용한 지혈대는 병원에 도착할 때까지 풀지 않습니다.
    ※ 지혈대의 착용시간을 환자의 이마에 기록한다.
    ※ 무릎이나 팔꿈치 등 관절 부위는 착용시키지 않는다.
  • 주의
    ※ 눈을 다친 상처나, 이물질이 박혀 있는 상처, 그리고 머리뼈가 상한 경우엔 상처를 직접 누르는 방법은 쓰지 않는다.
    ※ 만일 거즈를 대고 감았는데도, 피가 멈추지 않고, 상처에 댄 소독거즈 위로 피가 베어 나와 계속 피가 흐르는 경우는 피로 젖은 거즈를 제거하지 말고 그 위에 새 거즈를 계속 덧대고 누른다.
코의 출혈
   콧구멍 내부의 혈관에서의 출혈로 코를 맞았거나 재채기, 코를 후비거나 해서 생길 수 있습니다.
  • ① 윗입술과 잇몸 사이에 둥글게 말은 거즈를 넣고 코를 손가락으로 눌러 압박을 가하고 환자는 윗입술에 넣은 거즈를 눌러서 지혈에 도움을 주도록 한다.
  • ② 코피가 폐로 유입되지 않도록 가능한 환자를 앉은 상태에서 머리를 앞으로 숙이도록 한다.
  • ③ 10분 후에 압박을 풀어주고 피가 멈추지 않으면 10분을 더 압박한다.
  • ④ 코 위에 얼음물 주머니를 올려주면 지혈에 도움이 된다.
귀의 출혈
  • ① 피나 액체가 흘러나오도록 손상 받은 쪽으로 귀를 기울인다.
  • ② 소독 거즈로 귀를 덮고 접착성 테이프로 살짝 붙인다. 이때 귀를 마개로 막거나 혈액이 흐르는 것을 방해하지 않아야 한다.

내부출혈

내부출혈은 겉에서는 출혈이 보이지 않지만 신체내부에서 출혈이 되는 것을 말합니다. 출혈 시에는 직접적으로 시행할 수 있는 지혈법은 없으므로 빨리 병원으로 이송하여야 합니다.

내부출혈의 예
  • 토혈(검붉은색 피를 구토) : 위, 식도, 십이지장 출혈
  • 객혈(선홍색의 피를 기침) : 폐손상, 결핵, 기관지 확장증
  • 흑혈변(검거나 암흑색 대변배설) : 위, 십이지장, 소장 출혈
  • 혈변(선홍색의 피를 대변과 함께 배설) : 대장, 치질, 치열
  • 혈뇨(소변에 피가 섞여 배설) : 신장, 방광 손상
처치
  • ① 이송 시 다리를 들어준다.
  • ② 목이나 가슴을 쪼이는 의복은 느슨하게 풀어주고 환자를 안심시킨다.
  • ③ 다른 손상이 없는지 확인하고 필요하면 처치한다.
  • ④ 부상자에게 입으로 어떤 것도 주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