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행동요령

24시간 공백없는 재난관리 재난안전대책본부가 함께합니다.

적조란?

바다, 강, 호수 등의 플랑크톤이 이상 증식하면서 물의 색깔이 바뀌는 현상으로, 일반적으로 물이 붉게 바뀌는 경우가 많아서 적조(赤潮, red tide)라고 하지만 실제로는 플랑크톤의 색깔에 따라서 오렌지색, 갈색 등이 되기도 한다.

적조의 원인

  • 육상으로부터 질소, 인 등이 충분하게 공급되는 지역
  • 외해와의 해수 교환이 적은 폐쇄성 내역에서 자주 발생
  • 수온이 적절하고 일사량이 많아 광합성이 활발한 지역
  • 유기물의 퇴적이 많은 곳
  • 비타민, 철, 망간 등의 미량원소가 충분하게 녹아있는 지역

적조발생 생물(식물성 플랑크톤)

  • 편모조류나 규조류가 대부분이지만 원생동물인 섬모충류가 원인이 되는 경우도 있다.
  • 규조류는 인산염, 질산염 등이 풍부하고 기타 환경조건이 적절하면 일시적으로 대량번식하여 적색 또는 황갈색으로 적조 발생.
  • 편모조류는 영양염류 외에도 미량원소와 같은 증식 촉진물질의 영향을 크게 받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 적조발생 생물(플랑크톤)내에 카로테노이드(좌측 사진) 물질이 붉은색 또는 갈색 색소를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적조의 영향

  • 물 속의 산소농도 저하에 따른 어패류가 질식하여 폐사한다.
  • 물고기 아가미에 플랑크톤이 끼여 물리적으로 질식하기도 한다.
  • 독성물질이 축적된 어패류를 사람이 섭취하면 중독증상이 발생할 수 있다.
  • 특히 양식업에 큰 타격을 준다.

적조 대책

  • 황산구리를 살포하기도 하지만 큰 효과를 기대하기는 어렵다.
  • 하수정비(수질기준)를 통한 부영양화 억제를 통한 예방이 효과적이다.
  • 밀집된 양식장의 분산을 유도하여 자가오염(부영양화)를 방지해야 한다.
  • 적조 제거 방법으로는 황토살포법, 초음파법, 오존법, 철분흡착법 등이 있다.

참고사항

  • 우리나라 적조 최초기록은 639년 선덕왕 8년에 동해물이 붉은색으로 되고 열이 있어 고기와 거북이 죽었다는 기록이 있다.
  • 남해만, 고성만이 적조가 많이 발생하는 지역이었으나, 근래에는 인천, 울산만, 목포연안까지 확대되어 발생되고 있다.
  • 현재는 적조제거 방법으로 황토살포방법이 가장 많이 이용되고 있다.
  • 일반적으로 적조는 봄부터 늦은 가을까지 내해에서 많이 발생하지만, 최근에는 계절에 관계없이 외해에서도 발생하고 있다.
  • 현재는 인공위성 원격탐사 및 해수순환모델을 이용하여 적조발생을 알아내고 또한 이동경로를 예측하는 단계에 있다.